최종편집:2024-05-30 21:31 (목)
안양시 대표단, 중국 2개 도시 방문
상태바
안양시 대표단, 중국 2개 도시 방문
  • 명주환 기자
  • 승인 2024.04.21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시장을 단장으로 한 안양시 대표단이 자매도시인 중국 웨이팡시와 우호도시인 안양시의 공식 초청을 받아 중국 방문길에 올랐다.

시 공무원 7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은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중국을 방문한다.

대표단은 웨이팡시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 연날리기 대회, 수광야채과학기술박람회 참관을 통해 중국 문화예술행사의 성공적 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양 도시의 문화예술 교류 증진을 위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산둥성 동부에 있는 웨이팡시는  1995년 시와 자매도시 협약을 맺은 도시로 오랜 우정을 자랑한다.

이어 대표단은 2013년 7월 우호도시 협약 체결 이후 활발한 교류를 지속해 온 중국 안양시의 시장 및 주요 관계자들과 만나 오는 6월 자매도시 협약을 위한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허난성에 있는 안양시는 중국 8대 고대 수도 중 한 곳으로, 세계문화유산인 은허 유적지이자 갑골문자의 기원지로 알려져있다.

대표단은 이어 허난성의 치수사업을 담당하는 수리청을 방문해 안전도시 조성을 위한 우수사례 공유 및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으로, 문화예술부터 행정·민간 교류 지원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에 걸쳐 폭 넓고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낼 계획이다.

최 시장은 “이번 방문으로 두 도시와의 관계를 굳건히 함은 물론 국제 교류의 기본적 의제인 상호 실익, 실질적이고 지속 가능한 교류 협력체계를 구축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