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30 21:31 (목)
‘별내선 개통’ 8월 중으로 연기
상태바
‘별내선 개통’ 8월 중으로 연기
  • 박복남 기자
  • 승인 2024.04.21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규격 준수 등 안전 확보 집중

‘별내선 영업 시운전’착수가 열차의 국제 규격 준수, 보완 등 안전 확보를 이유로 다음 달 말로 공식화됨에 따라 당초 오는 6월 말 예정된 별내선 개통이 2개월 늦춰진 8월 중으로 연기됐다.

이에 남양주시는 안전을 전제 하에 조속히 별내선이 개통될 수 있도록 서울시, 경기도 등 관계 기관과 적극 협조해 모든 행정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지난 1월부터 시는 ‘별내선 개통 준비단(TF)’을 운영해 개통 시 예상되는 문제점에 대한 대책 마련 등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개통 연기와 관계 없이 당초 계획됐던 6월 말에 맞춰 ▲도로 정비 ▲다산역·별내역 연계 버스 노선 운영 ▲표지판 정비 등을 차질 없이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역사 운영을 담당하는 남양주도시공사에서도 관련 종사자 교육을 통해 시민들이 철도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운영 준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주광덕 시장은 “별내선은 남양주에서 강남지역 출·퇴근 시간을 대폭 단축하는 노선으로, 시민들의 기대가 컸던 만큼 개통 연기가 안타깝다”며, “시민의 안전 확보를 위한 조치인 만큼 시민들께서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