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6-24 21:33 (월)
BMW 그룹 R&D 센터 개소
상태바
BMW 그룹 R&D 센터 개소
  • 백용찬 기자
  • 승인 2024.04.22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충전기 시험동 등 테스트 랩 조성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청라국제도시에 ‘BMW 그룹 연구 개발(R&D) 센터’가 확장 이전해 새롭게 문을 열었다.  

2015년 인천 BMW 드라이빙 센터 내 처음 개소한 BMW 그룹 R&D 센터 코리아는 BMW 그룹 내에서 유럽 제외 글로벌 다섯 번째로 한국에 설립된 R&D 시설이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2일 청라 IHP 도시첨단산업단지에서 BMW 코리아㈜ 주관으로 ‘R&D 센터 개소식’이 열렸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유정복 시장, 윤원석 청장, 오상호 한국토지주택공사 청라영종사업본부장, 요헨 골러 BMW 그룹 고객 브랜드 부회장과 다니엘 보트거 BMW 그룹 완성차 연구개발 총괄 시니어 부사장, 한상윤 BMW 그룹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등이 참석했다. 

BMW 그룹 R&D 센터 코리아는 지난해 5월 착공해 11개월 만에 최근 완공됐다. 

연면적 2812.5㎡ 규모의 단층 건물로 조성됐으며 사무 공간과 정비 및 실험실, 인증 실험실, 전기차 충전기 시험동, 연구실 등의 테스트 랩이 마련돼 있다. 

테스트 랩에는 차량 인증, 전기화 기술 검증 등을 위한 최신 시설이 갖춰졌다.
 
이 곳에서는 ▲국내 수입되는 차량의 인증 ▲제품 개발 업무 지원 ▲국내 기업, 연구시설 및 대학들과 협력해 프로토 타입 등을 함께 개발하는 ‘BMW 테크놀로지 오피스’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특히, BMW 그룹 R&D 센터 코리아는 차량 인증과 관련해 국내 시장 출시 전 국내 법규에 완벽히 충족하는 차량을 선보이기 위한 다양한 테스트를 수행하게 된다. 

향후 3~4년 내에는 한국 시장을 위한 최적화된 솔루션 개발 및 제공에 박차를 가해 해당 시설에서 자체적으로 인증 테스트를 수행할 수 있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BMW 그룹 R&D 센터 코리아는 BMW 그룹 본사의 한국 R&D 센터 확장 계획에 따라 추진됐다. 

이와 관련해 2021년 12월 시와 경제청이 BMW 그룹 코리아와 새로운 BMW R&D 센터 건립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유 시장은 “BMW R&D 센터 코리아 건립이 BMW 그룹과 인천시가 함께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