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6-24 21:33 (월)
道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 공모
상태바
道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 공모
  • 명주환 기자
  • 승인 2024.05.15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지역 11곳 13개 사업 선정

안양시는 경기도가 공모한 ‘경기도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에서 대상자로 선정돼 도비 1억 2000만원 을 확보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은 지역 골목상권 기반으로 조직된 공동체를 체계적으로 육성해 기존 지원사업의 한계를 극복하고, 소상공인의 역량을 강화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해는 안양에 있는 삼막 맛거리촌, 덕천마을, 댕리단길 등 11개 골목상권의 13개 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부문은 ▲신규 조직화 ▲성장 지원 ▲대학 협업 ▲우수 골목 조성 등 모두 4개 부문이다.

해당 골목상권에는 상권의 특성에 맞는 환경 개선, 스마트 기반 조성, 공동 마케팅 등이 지원된다.

특히, 우수 골목 조성 부문에 선정된 삼막 맛거리촌은 오는 12월까지 포토존 조성, 스마트 컨설팅, 마을 이야기를 담은 책자 발간, 도장 찍기 여행 등을 통해 관광 명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최대호 시장은 “경기도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골목상권의 상인을 격려함과 동시에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방문객들에게 즐거운 경험을 제공해 골목상권을 더욱 자주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