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6-13 21:16 (목)
동탄호수공원 ‘루나 분수’ 신규 콘텐츠 개발
상태바
동탄호수공원 ‘루나 분수’ 신규 콘텐츠 개발
  • 김세영 기자
  • 승인 2024.05.16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동탄호수공원  ‘루나 분수’의 새로운 콘텐츠 제작 용역에 착수했다고 16일 밝혔다.

루나 분수는 호수 위에 설치된 직경 15m 규모 건축 조형물 ‘더 루나’와 높이 40m의 분수, 레이저, 특수 조명과 빔 프로젝트를 활용해 다양한 멀티미디어 효과를 제공하는 단순한 음악 분수를 넘어선 시의 랜드마크다.

앞서 2019년 ‘루나쇼’와 2023년 ‘올푸쇼’·‘토보쇼’에서 여러 캐릭터를 활용한 스토리로 철학적·교육적인 메시지를 전달하고, 아름다운 영상미를 갖춘 콘텐츠를 선보이며 화성시민들의 지속적인 사랑을 받았다.

시는 이번 용역으로 오는 11월까지 올해 루나 분수 신규 콘텐츠로 루나 분수 메인쇼 2편과 음악 분수 콘텐츠 12곡을 새롭게 개발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토보쇼’개발 시 기존 ‘루나쇼’와 캐릭터 연계성이 아쉬웠다는 시민 의견 반영을 적극 검토해 시 공식 마스코트인 ‘코리요’를 활용해 오직 화성에서만 볼 수 있는 콘텐츠로 이야기를 더욱 풍성하게 꾸릴 예정이다.

또한 음악 분수의 기존 13곡에 더해 대중적이고 분수, 조명과 조화를 이뤄 다채로운 연출이 가능한 클래식 4곡, 드라마·영화 OST 4곡, 가요 2곡, 동요 2곡 등 분야별 총 12곡을 선정하고, 이에 어울리는 조명과 미디어 아트로 연출할 계획이다.

아울러 해당 용역으로 확보한 음악 분수 콘텐트를 추후 Chat GPT를 활용해 다양한 조합으로 연출하고, 시민들이 지루할 새 없이 아름다운 물의 춤을 감상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정명근 시장은 “루나 분수는 도시 속의 아트 플랫폼으로 자리 잡으며 화성시민의 안정적이고 행복한 주거 환경의 질적 향상의 매개가 되고 있다”며, “향후 화성시만의 특색을 담은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주·야간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