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6-13 21:16 (목)
콘텐츠 창업 기업 기회 펀드 조성
상태바
콘텐츠 창업 기업 기회 펀드 조성
  • 김창석 기자
  • 승인 2024.06.11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925억 원 규모 출자 운용사 선정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925억 원 규모의 ‘콘텐츠 창업 기업 기회 펀드’출자 운용사 선정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펀드는 문화콘텐츠 지적재산권(IP) 펀드-‘넥시드 5호’와 넥스트 글로벌 콘텐츠 펀드-‘넥시드 6호’로 각 530억 원, 395억 원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넥시드 5호’의 운용사로는 SBI 인베스트먼트, ‘넥시드 6호’의 운용사로는 스마트스터디벤처스㈜가 선정됐으며, 펀드 결성 후 다음 달부터 본격적인 투자에 들어갈 예정이다.

넥시드 5호 펀드는 도와 진흥원의 출자금 30억 원과 한국 모태 펀드 문화 계정 ‘K-콘텐츠 IP’분야 설립 출자금 300억 원, 운용사인 SBI 인베스트먼트 100억 원, 민간 출자 100억 원을 포함해 530억 원 규모로 조성된다. 

한국 모태 펀드 문화 계정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인 한국벤처투자가 문화산업진흥기본법에 따라 문화산업에 투자하는 펀드다.

문화콘텐츠 원천 IP를 보유한 콘텐츠 중소·벤처기업, IP를 활용한 콘텐츠 프로젝트 등 최근 각광받고 있는 K-콘텐츠 분야 IP 기업과 프로젝트에 집중적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넥시드 6호 펀드는 도와 진흥원의 출자금 30억 원과 한국 모태 펀드 문화 계정 ‘글로벌 수출’분야 설립 출자금 225억 원, 운용사인 스마트스터디벤처스 10억 원, 더핑크퐁컴퍼니 30억 원, 민간 100억 원을 포함해 395억 원 규모로 조성된다.

해외 매출이 발생한 IP를 소유(확보)하고 수익화하는 콘텐츠 기업, IP 기업에게 다양한 신기술 연계 B2B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에 중점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종돈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펀드는 총 925억 원 중 경기지역 콘텐츠 기업 또는 프로젝트에 180억 원 이상, 경기콘텐츠진흥원 지원사업 참여 기업에 20억 원 이상을 의무적으로 투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민·관이 유기적으로 함께 협력해 경기지역 유망 콘텐츠 창업 기업들이 원활하게 자금 지원을 받고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해나갈 수 있는 지속적인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