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7-16 16:30 (화)
道, 9월 말까지 폭염 대비 팔당호 상류 녹조 특별점검
상태바
道, 9월 말까지 폭염 대비 팔당호 상류 녹조 특별점검
  • 김창석 기자
  • 승인 2024.06.13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수도권 주민들의 식수원인 팔당호 녹조예방을 위해 오는 9월 29일까지 4개월여 간 팔당호 상류지역 특별점검을 한다.

특별점검 대상지역은 팔당호 상류지역 7개 시·군으로 ▲가평군 ▲광주시 ▲남양주시 ▲양평군 ▲여주시 ▲용인시 ▲이천시 등이며, 경기도는 7개 시·군과 함께 폐수 배출업소, 개인 하수처리시설, 가축 분뇨 배출시설 등을 집중 단속한다.

도로, 공사장 등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을 줄이는 시설인 비점오염저감시설과 공공 처리시설도 일체 점검에 들어간다. 

주요 하천 순찰을 실시해 유해 수초 제거, 팔당호 유입지천 및 수변지역 쓰레기 수거, 오염행위 단속 등 녹조 발생을 저지하기 위한 예방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도는 선박을 활용해 녹조 발생 지역을 파악하고 수질오염원 관리 강화, 정수장 정수처리 공정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윤덕희 수자원본부장은 “올해 기온과 강수량이 평년대비 높고 폭염 발생 시기도 빨라질 것이라는 예보가 있어 더 철저하게 녹조에 대비할 계획”이라며, “녹조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