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7-16 16:30 (화)
도의회 웹드라마 ‘공동조례구역: JOA’ 대본 리딩 진행
상태바
도의회 웹드라마 ‘공동조례구역: JOA’ 대본 리딩 진행
  • 김창석 기자
  • 승인 2024.06.24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에서 제작하는 2024 웹드라마 ‘공동조례구역: JOA’가 주·조연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대본 리딩을 진행했다.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대본 리딩에는 제작진과 임호(권영택 역), 김보영(정희 역) 등 주·조연 배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극 중 교사 출신 경기도의원 권영택 역을 맡은 임호는 30년 연기 내공에 빛나는 강렬한 카리스마로 드라마의 존재감을 빛냈고, 영택의 제자이자 초선 도의원인 정희 역의 김보영은 당돌하면서도 때로는 진지한 모습의 캐릭터를 소화해 열연을 펼쳤다.

대본 리딩에 참석한 임 배우는 “대본을 읽으면서 마치 도의원으로서 의정 활동을 하는 느낌을 받았다”며, “촬영하는 동안 다른 배우들과 함께 힘을 모아 좋은 작품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공동조례구역: JOA’는 다음 달  중 크랭크인을 거쳐 오는 10월 경기도의회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며, 경기도의회 웹드라마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촬영 현장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에피소드와 사진들을 감상할 수 있고, 도민 소통 이벤트도 참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