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7-16 16:30 (화)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조성 사업, 철저 관리 검토 필요
상태바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조성 사업, 철저 관리 검토 필요
  • 김창석 기자
  • 승인 2024.06.24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성근 경기도의원은 지난 21일  제375회 제2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경제노동위원회 소관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미래성장국 2023년 결산 심사에서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조성 사업의 예산 집행이 전혀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 대해 철저한 검토와 관리를 촉구했다.

윤 의원은 “지난해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조성 사업의 예산 집행률이 0%로, 예산이 전액 집행되지 않았다”며, 성남시가 사업철회를 요청하게 된 구체적인 이유와 사업 중단 결정에 대한 경기도의 대응 방안에 대해 질문했다.

이어 윤 의원은 “이 같은 상황은 초기 계획 단계에서 사업의 타당성 및 실행 가능성에 대한 충분한 검토가 부족했음을 의미한다”며 “사업철회로 인해 도민의 세금이 낭비되는 결과를 초래했다”고 지적했다.

또한 윤 의원은 “미래성장산업으로서 e스포츠 산업은 아시아 게임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경기도는 이러한 흐름에 발맞춰 철저한 사전 검토와 평가를 통해 사업의 타당성을 검토하고, 예산이 낭비되지 않도록 관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은 “e스포츠 전용경기장은 단순한 경기장이 아니라, 경기도의 문화적, 경제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중요한 인프라이다”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통해 경기도가 e스포츠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조속한 예산 집행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향후 시·군에서 사업이 중단될 경우를 대비해 대체 예산 활용 방안을 미리 마련해 예산을 효율적으로 집행해야 한다”며 “경기도가 미래성장산업으로서 e스포츠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이에 대한 계획을 적극적으로 수립해 나갈 것을 촉구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