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7-18 21:38 (목)
인천체육회, 파리올림픽 출전 인천시청 핸드볼선수 선전장려금 전달
상태바
인천체육회, 파리올림픽 출전 인천시청 핸드볼선수 선전장려금 전달
  • 김성배 기자
  • 승인 2024.07.07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체육회는 마지막으로 제33회 파리올림픽 출전을 확정한 인천시청 핸드볼팀 선수들에게 선전장려금을 전달했다.

먼저, 지난 5월 28일에 이재경(다이빙), 전훈영(양궁), 정예린(유도) 선수에게 이규생 시체육회장이 선전장려금을 전달했으며, 지난 2일 핸드볼 국가대표로 확정된 인천시청 핸드볼팀의 신은주, 한미슬, 강은서 3명에게 4일 한상섭 시체육회 사무처장이 올림픽 선전을 기원하며 선전장려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한 사무처장은 선수들에게 “독일과 같은 강팀과의 대결을 앞두고 있지만 절대 주눅들지 말고 자신있게 우리만의 장점을 살려 좋은 경기를 해줬으면 좋겠고, 특히 선수 개인적으로는 부상당하지 말고 잘다녀와달라”는 말을 전했고 이에 선수들은 ‘최선을 다해 좋은 경기를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