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감축 ‘가속페달 ’

2024년까지 18㎍/㎥ 수준 달성 주력 김성배 기자l승인2019.05.15 20: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인천시가 최근 심각해진 미세먼지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시민들이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미세먼지 감축’에 속도를 낸다.

시는 연 평균 미세먼지(PM2.5) 저감 목표를 기존 2024년 20㎍/㎥까지 감축하겠다는 계획을 2021년에 조기 달성하고, 2024년까지 18㎍/㎥까지 저감할 계획이다.

올해는 기 수립된 ‘2020 미세먼지 종합대책’에 따라 ▲발전ㆍ산업부문 ▲수송 ▲도로청소 ▲도시녹화 ▲측정 ▲민감 계층 지원 ▲국내·외 협력의 7개 부문에 대한 전략적인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특히, 21개소에 한정된 고정식 대기측정망을 보완하고 오염 확산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국가 과학기술 정보 전문 연구기관인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과 ‘버스 노선 연계 대기오염 분석 솔루션 개발’을 위해 협력사업을 추진하는 등 시민 생활공간에서 공기질을 측정·예측하는 시스템을 강화한다.

먼저 대기오염 측정 모듈과 수집 장비를 시내버스 10대에 설치해 버스 노선 구석구석의 대기오염을 실시간 모니터링 함과 동시에 슈퍼컴을 이용한 확산 모델을 개발해 시민 보호 방안에 적용하고 향후 대부분의 버스 노선에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또한 노후 차량에 대한 저공해 사업 1200억 원, 취약계층 마스크 보급 40억 원, 수소차 보급 32억 원, 전기 택시 3억 5000만 원 등 미세먼지 추경 사업을 대폭 확대할 계획이며 클린도로 1개소와 친환경 청소 차량 구입을 위해 21억 원을 국비 지원 없이 우선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2024 미세먼지 종합대책’을 새롭게 보완해 수립할 계획으로, 종합계획에는 분야별 저감 사업 확대와 미세먼지 농도가 높고 취약계층이 많은 지역 2~3곳을 집중관리지역으로 지정해 취약계층에 대한 보호와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인천은 현재 영흥화력발전소 등 9개의 발전소, 정유사, 항만, 공항, 수도권 매립지 등 국가시설과 11개의 산업단지가 산재해 타 지자체에 비해 대기환경 여건이 열악한 실정이다.

이에 시는 2004년부터 지속적으로 LPG엔진 교체, 조기 폐차, 건설기계 저감장치 등 경유차량 저공해 지원사업과 더불어 친환경 전기차 1071대 보급 지원과 친환경 버스 3085대 구입 지원, 도로 재비산 먼지 제거차량 112대를 확보해 분진 흡입, 살수 등 도로 청소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시멘트 벌크차량의 압송 시스템 개선사업을 추진해 시내 6개 사업장에 총 8개 시설을 설치 완료했고, 노후 경유차 운행 제한 단속 시스템(CCTV 22대)을 11개 지점에 설치해 저공해 조치 미이행 차량에 대해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민간 차원에서는 시의 다량 배출 사업장인 10개 발전사와 정유사에서 최근 8년간 자체 재원 1조 7000억 원을 투입해 대기환경 시설 개선으로 발전·정유사의 오염물질(NOx, SOx 등) 배출량을 2011년 2만 748톤에서 지난 해 1만 3630톤으로 7118톤을 획기적으로 감축했다.

이처럼 최근 2년간 미세먼지 저감사업에 2000여억 원을 지속적으로 투입한 결과 미세먼지 발생량이 2016년 26㎍/㎥, 2017년 25㎍/㎥, 지난 해 22㎍/㎥로 꾸준히 감소되는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향020 미세먼지 종합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부문별 미세먼지 저감사업을 전략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성배 기자  presskd@hanmail.net
<저작권자 © 경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로 27번길 53 2층  |  대표전화 : 032) 556-2114  |  팩스 : 032) 876-8450  |   등록번호 : 인천 아-00009
등록일자 : 2017년 1월17일  |  발행인·편집인 : 신근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근하
Copyright © 2019 경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