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2-11 22:46 (수)
처인구, 에버랜드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준수 캠페인
상태바
처인구, 에버랜드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준수 캠페인
  • 박금용 기자
  • 승인 2019.06.16 2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이동권 보장 등 주차방해 근절

【용인】 용인시 처인구는 지난 14일 포곡읍 에버랜드에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와 주차방해 근절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처인구 직원들은 장애인편의시설 기술지원센터, 지체장애인협회 관계자들과 함께 에버랜드 출입구와 주차장에서 피켓을 들고 홍보물을 나눠주며 장애인전용구역 준수를 당부했다.

에버랜드는 지난 해 1000여 건, 지난 달 말까지 350여 건 등이 접수될 만큼 장애인주차위반신고가 많은 곳이다.

구는 공동주택이나 대형마트, 영화관, 놀이시설 등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위반신고가 자주 들어오는 지역을 중심으로 앞으로도 지속적인 계도와 단속을 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신축 아파트 단지를 중심으로 위반신고가 급증하고 있다”며, “장애인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적극적으로 장애인전용주차구역을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