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2-11 22:46 (수)
부평구 ‘토종 자광벼’ 손모내기 행사
상태바
부평구 ‘토종 자광벼’ 손모내기 행사
  • 김광수 기자
  • 승인 2019.06.17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 써레질 등 체험… 7가지 토종벼 모심기

인천 부평구는 지난 15일 부평도시농업네트워크와 함께 부평 갈산근린공원 내 갈월샘텃밭에서 ‘토종 자광벼 손모내기’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올해 텃밭을 분양받은 주민들과 도시농부학교 수강생, 청소년들을 비롯해 차준택 구청장, 이종범 부평도시농업네트워크 대표, 김충기 미추홀구 도시농업지원센터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전통 써레질과 논 썰매타기 등을 체험한 뒤 7가지 종류의 토종벼(다백조, 대궐도, 용정찰, 자광도, 졸장벼, 흑갱, 흑저도) 모심기를 했다.

원래 손모내기 체험은 도시농업 활성화를 위해 운영하는 교육 프로그램 중 한 과정이었는데, 많은 구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행사로 개최된 것은 올해가 두 번째이다.

이 대표는 “이곳의 토종벼는 화학농약·비료 대신 친환경 농자재를 사용해 친환경 농법으로 경작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물종 다양성 등에 중요한 의의를 갖는 토종벼 복원에 지속적인 노력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차 구청장은 “이번 행사가 우리 농산물의 소중함을 일깨워주고 미래 세대가 도시농업을 체험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