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2-11 22:46 (수)
시흥 ‘누리마중 초기적응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시흥 ‘누리마중 초기적응지원사업’ 추진
  • 박종갑 기자
  • 승인 2019.08.13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 시흥시 정신건강복지센터는 퇴원환자 관리를 위한 ‘누리마중 초기적응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경기도 정신건강지표에 따르면, 시의 지역사회 장기재원 경험률은 4.1%로,  경기도 평균 5.2%에 비해 낮은 수준이다.

그러나 재원환자들이 퇴원 후 지역사회에서 적응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정신건강복지 서비스제공은 반드시 필요하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달 루카스병원, 예인병원, 안산 신우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흥시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협약 의료기관 3개소는 퇴원 후 지역사회와의 체계적이고 밀착된 관리를 위해 입원 환자를 대상으로 정신건강복지센터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에 정신건강관리에 동의 한 시흥시민을 대상으로 상담을 진행해 퇴원 후 지역사회로부터의 관리로 연계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가게 된다.

또한 재원환자의 퇴원과 동시에 센터에서 신속하게 개입하고 지역사회에서 지속적인 관리로 이어질 수 있도록 협력하며 장기재원 경험률과 재입원률을 낮추기 위해 노력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