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2-09 22:50 (월)
수원 수목원 조성 ‘박차’
상태바
수원 수목원 조성 ‘박차’
  • 김창석 기자
  • 승인 2019.11.14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국립 수목원, 상호 협력 약속

수원시가 ‘수원 수목원’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 수목원 대표격인 국립 수목원과 상호 협력을 약속해 사업에 전문성이 더해질 전망이다.

시와 국립 수목원은 14일 시청 상황실에서 식물 유전자원의 전시·보전·교육 등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염태영 시장과 이유미 원장 등 양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생물종 다양성 증진을 위한 식물 유전자원의 수집 및 교류 협력 ▲식물 유전자원 보전을 위한 공동 연구, 연구기술 지원, 자문 협력 ▲식물 전시, 교육 관련 프로그램의 운영 및 공동 개발, 인적자원 교류 협력 등을 약속했다.

이에 따라 시는 다양한 한국 특산식물을 비롯한 다양한 중요 식물 유전자원을 수원 수목원에 도입해 향후 생물종의 다양성을 보전하고 증진할 수 있는 활동 기반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현재 천천동 일월공원 내에 축구장 14개 넓이인 10만 1500㎡ 규모의 첫 수목원 ‘수원 수목원’조성을 추진 중이다.

내년 공사를 시작해 2022년 개방을 목표로 한 수목원에는 습지원·암석원·초지원·생태숲 등 생태정원과 장식정원·겨울정원·맛있는 정원·빗물정원 등 다양한 식물 및 정원 연출 기법을 볼 수 있는 정원이 들어설 예정이며 스토리텔링 연구를 통해 수목원에 지역 특색을 입힐 계획이다.

염 시장은 “국내 최고의 산림 연구기관인 국립 수목원과의 협약을 통해 도심형 지역 거점 수목원을 지향하는 수원 수목원이 알차게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협약이 수원이 환경수도로 나아가는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