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2-10 18:23 (화)
안성시, 연말 이웃 위한 따뜻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상태바
안성시, 연말 이웃 위한 따뜻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 박금용 기자
  • 승인 2019.12.02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을 맞아 안성시에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따뜻한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이번 이웃돕기 기탁금품 전달식은 2일 안성시청 4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12월 소통·공감의 날’ 행사에서 진행됐다.

이날 경승위원회에서 연탄 1만장(760만 원 상당), 대신이엔디(주)에서 쌀10kg 300포(800만 원 상당), 안성시기업인연합회에서 성금 300만 원, 안성새마을 번영회에서 라면240박스(310만 원 상당)를 안성시에 기탁했다.

최문환 안성시장 권한대행은 “연말 이웃을 잊지 않고 온정을 나누는 마음에 감사드리며, 소외되고 어려운 분들이 추운겨울을 따뜻하게 보내실 수 있도록 소중하게 잘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기탁금품은 15개 읍·면·동으로 배부돼 동절기에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경승위원회는 11개 사찰(연등사, 경수사, 금수사, 백마사, 쌍미륵사, 영평사, 운수암, 자비사, 지통암, 청원사, 칠장사)로 구성된 안성경찰서 협력단체이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난 2017년과 2018년에 연탄 1만장을 기탁한바 있다.

대신이엔디는 부동산 개발 및 컨설팅 관련 업체로 6월에는 취약계층 집수리를 위해 1000만 원을 기탁했다.

안성시 12개 읍·면 기업인협의회 회장 및 회원으로 구성된 안성시기업인연합회는 2017년 성금300만 원을, 2018년에는 쌀10kg 108포를 기탁했다.

안성새마을번영회는 안성 전통시장 내 노점 상인들로 구성된 친목단체로 2017년 쌀10kg 250포 및 난방비 500만 원, 2018년에는 난방유 500만 원상당을 기탁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