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2-24 21:17 (월)
용인시 직원들 이웃돕기 성금 1800여만 원 기탁
상태바
용인시 직원들 이웃돕기 성금 1800여만 원 기탁
  • 박금용 기자
  • 승인 2020.01.22 2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21일 시 직원들이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운동을 통해 모은 이웃돕기 성금 1867만 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 성금은 시청과 각 구, 읍·면·동 등 125개 부서 직원들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자발적으로 십시일반 모은 것이다.

백 시장은 “공직자들이 더불어 사는 지역 공동체를 만드는 데 앞장서줘 감사하며 이번 성금으로 작게나마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 데 보탬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전달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홀로 2명의 자녀를 기르고 있는 한부모 가정과 퇴거 위기에 놓인 어르신 가정, 월세가 체납된 가구 등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31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다음달 7일까지 진행하는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운동을 통해 현재 12억5500만원의 성금·성품이 들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