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2-24 21:17 (월)
바로병원, KB손해보험 스타즈배구단 척추관절 주치의 나서
상태바
바로병원, KB손해보험 스타즈배구단 척추관절 주치의 나서
  • 김성배 기자
  • 승인 2020.02.05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지정 관절전문병원 바로병원은 지난달 31일 KB손해보험 배구단인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과 건강증진을 위한 지정병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바로병원은 KB손해보험 타즈 배구단 공식 주치의로서, 선수들이 부상을 입을 경우 이송서비스는 물론 정밀 진단과 함께 치료와 회복이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선수들뿐 아닌 배구단 임직원과 직계가족의 건강도 책임지기 위해 다양한 의료혜택을 제공하게 된다.

이날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은 한국전력 빅스톰과의 승부에서 세트스코어 3:1로 승리를 거두었으며 외국인선수 마테우스가 양 팀 최다인 26점을 올리며 승리를 견인했다.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 이승재 단장은 “국가가 지정한 전문병원 바로병원의 의료지원을 받으며, 최근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위축되어 있는 관중 및 선수들의 안전까지 책임을 다해주니 배구단선수들이 믿고 운동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바로병원 김종환 기획실장은 "의료기관 인증평가로 안전한 시스템을 갖춘 노하우를 가지고  경기 전 손세정 및 내원객들의 마스크 착용을 독려하고 아울러 선수들의 부상에도 적극적으로 치료할 예정이다."고 답례를 전했다.

한편 바로병원은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제1호 공식지정병원 및 프로야구 SK와이번스와 대명아이스하키 선수들의 건강 주치의로 활동하는 등 운동 선수들에 대한 의료 지원을 꾸준히 진행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