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8-07 17:34 (금)
안양예술공원, 글로벌 명소 ‘도약’
상태바
안양예술공원, 글로벌 명소 ‘도약’
  • 명주환 기자
  • 승인 2020.02.0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국어 해설 지원 QR코드 서비스

안양예술공원이 글로벌 관광명소로서의 면모를 갖춘다.

안양시는 경기관광공사로부터 안양예술공원이 ‘경기도 대표 관광지 20곳’에 선정된 것과 관련, 예술공원 내 5곳에 다국어 해설 지원이 가능한 ‘QR코드’를 부착했다고 6일 밝혔다.

QR코드가 부착된 곳은 종합 안내판, 안양박물관, 안양사, 안양파빌리온, APAP작품인 ‘나무 위의 선으로 된 집’ 등이다.

이들 5곳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은 부착된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 해당 작품 및 지역에 대해 스마트폰 국적의 언어로 서비스 받을 수 있다.

지원되는 언어는 한국어를 비롯해 영어, 중국어, 일어 등 4개 국어로, 스마트폰을 QR코드에 스캔하는 순간 국적에 맞는 언어로 자동 번역되는 시스템이다.

특히, 외국인 관광객들은 가이드나 문화해설사 없이도 예술공원을 관광하는데 무리가 없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같은 다국어 해설 지원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는 스마트폰에 QR코드앱을 내려 받아야 한다.

최대호 시장은 “다국어 안내 QR코드 부착뿐 아니라 안양예술공원을 세계적 관광명소로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안양예술공원에 순환형 도로망을 구축하고 안양파빌리온에 관광 종합 안내센터를 조성하는 한편, VR체험관 설치 및 예술작품 이미지 매칭 도입 등을 추진해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