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3-30 22:23 (월)
인천 미추홀구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상태바
인천 미추홀구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 백용찬
  • 승인 2020.03.25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미추홀구에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자는 정성들이 모여들고 있다.

엄마와 아이가 보건소에 손편지와 음식을 놓고 가거나, 행정복지센터에 고사리손으로 모은 돼지저금통을 갖고 오기도 했다.

미추홀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는 지난 24일 엄마와 아이들이 손편지와 마스크, 아이들이 직접 만든 수제 잼을 가져왔다.

또한 이날 김봉호 신바람 봉사단 단장은 브로치 1만 5000개를 전달했다.

김 단장은 “작은 나눔이지만 이웃들과 함께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주안8동 주민자치위원회도 행정복지센터에 50만 원을 전해왔다.

백낙현 주민자치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고 있지만 이웃들에게 조금이 나마 도움이 되고 싶었다”고 말했다.

앞서 23일에는 학익2동 행정복지센터에 열한 살, 아홉 살 초등학생 남매가 찾아와 동전과 지폐가 든 돼지저금통과 손편지 한 통을 건넸다.

이렇게 모인 정성들은 학산나눔재단을 통해 필요한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정식 구청장은 “물품 숫자나 액수 크기가 아니라 정성 그 자체로 정말 큰 에너지를 주는 이야기들”이라며, “이런 마음들이 모여 결국 코로나19를 이겨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