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5-25 20:30 (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대폭 확대
상태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대폭 확대
  • 박금용 기자
  • 승인 2020.05.21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경기신보-하나은행, 업무협약 체결
김보라 안성시장과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안영근 하나은행총괄부행장이 21일 시청에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보라 안성시장과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안영근 하나은행총괄부행장이 21일 시청에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성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경영안정을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대폭 확대 지원한다.

이를 위해 김보라 시장과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안영근 하나은행총괄부행장은 21일 시청 상황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소상공인 특례보증 발행 한도를 기존 2000만 원에서 3000만 원으로 확대하고, 하나은행 매칭 출연 및 취약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신규로 지원하며 최초 1년간 최대 3% 이자를 지원하게 된다.

특히, 하나은행과 매칭 협약은 시 출연금 1억 원에 하나은행 출연금 1억 원을 더하면 10배수인 최대 20억 원까지 추가로 보증서 발급이 가능해져 하나은행을 통한 보증서 발급 소상공인은 최대 5000만 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시는 코로나19 추경을 통해 특례보증 지원금 10억 원과 취약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2억 원, 이차 보전 지원금 1억 8000만 원을 추가하는 등 지원금을 대폭 확대 편성했다.

김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이 이번 지원을 통해 다소나마 경영에 숨통이 트이길 기대한다”며, “지역경제의 근간인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이 자금에 어려움 없이 더불어 잘사는 풍요로운 안성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소상공인 특례보증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경기신용보증재단 안성지점이나 시청 창조경제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