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8-14 14:39 (금)
동구, 인천 최초 ‘스마트 안심존’ 구축
상태바
동구, 인천 최초 ‘스마트 안심존’ 구축
  • 김성배 기자
  • 승인 2020.07.29 2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 와이파이, 안전 CCTV 등 차별화된 ICT 공공서비스 제공

인천 동구가 스마트 안심존을 인천시 최초로 구축해 구민 및 관광객에게 수준 높은 ICT(정보통신기술) 공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스마트 안심존 구축사업’은 주민 통행이 많은 장소에 공공 WiFi, 구민안전 CCTV, 구정정보제공 및 재난안내용 로고젝터 등을 포함한 복합·다기능 스마트 존을 구축하는 동구만의 특색사업이다.

구는 지난달 하순 동인천역 북광장, 송현근린공원 등 대중이 많이 이용하는 장소 8곳을 선정해 안심존을 설치하고 시험운영 기간을 거쳐 다음 달 1일부터 정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안심존은 방문한 구민 혹은 관광객에게 요금 걱정없이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공공 WiFi를 상시 무료로 제공하며, 로고젝터를 바닥에 투사해 기상정보, 구정정보 및 재난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또한 CCTV 통합관제센터와 연계된 24시간 작동하는 CCTV 및 비상벨을 통해 각종 재난, 범죄를 예방해 방문객의 안전을 책임진다.

구 관계자는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서비스 제공으로 구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스마트 안전 도시로써 동구의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