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11-29 22:50 (일)
용인 패러글라이딩 착륙장 개방
상태바
용인 패러글라이딩 착륙장 개방
  • 박금용 기자
  • 승인 2020.11.16 2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가 16일 용인자연휴양림 내 ‘패러글라이딩 착륙장’조성 공사를 완료해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이번 공사는 자연휴양림 방문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산림레포츠를 즐기도록 쾌적한 환경을 만들고자 추진됐다.

종전에는 패러글라이딩 체험 시 나대지에 착륙해야 해 안전사고 위험은 물론 장비 손상의 우려가 컸다.

이에 시는 국도비 6억 원을 투입해 롤잔디를 식재하고 풍향계를 설치하는 등 부대시설을 정비했고, 체험객이 편안히 휴식하도록 몽골텐트도 설치했다.

시는 내년에 추가로 국도비를 확보해 패러글라이딩 이륙장 및 어린이 체험시설인 에코어드벤처 등 산림레포츠 시설을 정비해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휴양객들이 보다 쾌적하게 산림레포츠 시설을 즐기도록 다양한 부대시설을 정비해 산림교육과 레포츠가 공존하는 복합 산림 휴양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