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3-02 13:49 (화)
'구리 시민 운동장' 4월 개장 전망
상태바
'구리 시민 운동장' 4월 개장 전망
  • 박복남 기자
  • 승인 2021.02.09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스포츠 프로선수 전용 훈련장 천연잔디 활용
2만 7014㎡ 규모 생활체육공간으로 재탄생시켜

구리시가 지난달 28일 구리(LG구장) 시민 운동장 조성 부지 매입 토지 대금을 완납하고 시 부지 등과 함께 2만 7014㎡ 규모의 '구리 시민 운동장'을 오는 4월 개장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시민 운동장은 ㈜LG스포츠 프로선수 전용 훈련장으로 사용하던 천연잔디 구장 그대로 사용할 예정으로, 관리 대행 승인 등 행정절차와 시설 정비, 주차공간 마련 등 기반 인프라 조성을 완료하고 4월 개방할 예정이다.

안승남 시장은 “구리 시민 운동장이 시민들의 건강 증진과 생활체육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프로축구 선수들이 사용하던 천연잔디 구장을 시민들이 마음껏 이용하실 수 있는 공간이 돼 매우 기쁘고 ‘구리, 건강행복 도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LG스포츠 측과 장기간 협의 끝에 지난해 1월 토지 매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최초 계약 당시 계약금과 중도금을 연도별 순차적으로 납부하기로 했으나, 시민 운동장의 조기 조성을 위해 올해 1월 8일 잔여 중도금과 잔금을 일시 납부하는 변경 계약을 체결하고 28일 모두 납부해 시민운동장 부지를 확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