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3-02 13:49 (화)
경기도, 인공지능(AI) 정책자문단 발족
상태바
경기도, 인공지능(AI) 정책자문단 발족
  • 김창석 기자
  • 승인 2021.02.21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 정책 발굴 본격화
지난 19일 이용철 행정1부지사, 경기도 인공지능(AI) 정책자문단 이소영, 민옥기, 정송, 유태준, 홍필기, 김채미, 김혜주, 이승규, 한대수, 안동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AI 정책자문단 위촉 및 간담회를 마친후 기념촬영하고있다.
지난 19일 이용철 행정1부지사, 경기도 인공지능(AI) 정책자문단 이소영, 민옥기, 정송, 유태준, 홍필기, 김채미, 김혜주, 이승규, 한대수, 안동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AI 정책자문단 위촉 및 간담회를 마친후 기념촬영하고있다.

경기도가 인공지능(AI) 산업 발전을 위한 주요 정책 발굴을 본격화하기 위해 전문가로 구성된 경기도 AI 정책자문단을 운영한다.

이용철 도 행정1부지사는 지난 19일 AI 분야별 전문가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AI 정책자문단 위촉식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정책자문단은 ▲법·제도·윤리 ▲연구개발 ▲인재양성 ▲공공행정 ▲문화콘텐츠 ▲금융유통 ▲생활서비스 ▲바이오의료 ▲반도체디스플레이 ▲모빌리티 등 다양한 분야의 민간전문가 총 10명으로 구성됐다.

단장은 김기덕 경기도 AI산업전략관이 맡았다.

이들은 앞으로 2년의 임기 동안 AI 관련 신규 정책을 기획·발굴하고 AI 관련 사업을 구체화하는 한편, AI 기술의 특성상 다부서 참여 및 조정이 필요한 사항에 대한 조율과 자문을 수행하게 된다.

정책자문단회의는 AI 관련 주요 현안이 있을 경우 수시로 개최하며, 정책자문위원회 주도로 이슈별 산학연 세미나를 열어 네트워크 구축 및 사업을 구체화 할 계획이다.

이 부지사는 “코로나19를 겪으면서 빅데이터라든지 AI의 중요도가 더욱 커지고 있고 행정이나 기업 영역에서도 빠르게 확산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런 시대변화를 어떻게 도정과 도민의 삶에 연결할지가 도의 큰 숙제인 만큼 자문단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위촉식에 이어 열린 1차 세미나에서는 AI 시대를 주도할 경기도 인재양성 방향과 AI 기술을 활용한 경기도 바이오의료 서비스 방안에 대해 논의했으며, 향후 소관부서의 검토를 거쳐 구체화 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지난달 29일 광주, 부산과 함께하는 ‘초연결 AI 헬스케어 플랫폼 구축’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도민이 체감형 AI 기술 기반 융합서비스를 발굴하는 ‘경기도 AI 실증사업’ 추진 등 AI 융합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