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3-02 13:49 (화)
“수어통역이 필요할 땐 찍으세요”
상태바
“수어통역이 필요할 땐 찍으세요”
  • 전건주 기자
  • 승인 2021.02.22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22일 광주시수어통역센터와 함께 ‘수어통역이 필요할 땐 찍으세요!’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신동헌 시장, 김명순 광주시수어통역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캠페인은 청각·언어장애인의 의사소통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주요 관공서, 병원, 경찰서 등 일상생활에서 자주 이용하게 되는 시설에 부착한 ‘찍으세요!’ 캠페인 스티커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해 바로 광주시수어통역센터에 영상으로 연결해 통역서비스를 제공한다.

전국 최초로 진행한 지역사회 운동인 이번 캠페인은 관내 농인들이 수어통역사들과 일정을 맞추는 과정 없이 원하는 시간에 보다 편하게 수어 및 음성통역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 센터장은 “지역 내 농인들을 위한 캠페인을 광주시와 함께 진행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신 시장은 “농인들의 의사소통에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도록 민·관 협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