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23 21:01 (목)
편리한 교통·우수한 교육환경 “두마리 토끼”
상태바
편리한 교통·우수한 교육환경 “두마리 토끼”
  • 채기성 기자
  • 승인 2015.06.02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가정지구 대성베르힐’ 견본주택 4일 개관

가정지구, 루원시티 도시개발사업 등 연계… 우수한 대중교통망 확보

◇ 가정택지지구 첫 민간분양

▶ 도보 10분 역세권 아파트▶ 지상에 차가 없는 공원형 아파트, 전세대 남향위주 4-bay 설계한 명품주거단지▶ 전용면적 75~99㎡, 1,147가구 대단지

대성건설은 인천광역시 가정지구 B7 블록에 ‘인천가정지구 대성베르힐‘ 견본주택을 6월 4일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가정지구는 루원시티(가정오거리) 도시개발사업과 연계하여 조성되도록 계획 되었으며, 공동주택 9,546호 계획인구 25,116인 청라지구와 루원시티의 중심에 위치한 신도시다.

인천도시철도2호선, 땅위의 지하철이라 불리는 청라~서울강서간 BRT버스, 경인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등 우수한 대중교통망이 매우 잘 갖추어져 있어 서울과의 접근성 및 출퇴근 또한 매우 편리하다.

또한 2016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오거리역(가칭)이 있는 역세권 택지지구로가정오거리역(가칭)을 이용하여 서울지하철 7호선(석남연장선 2020년 개통예정), 9호선(공항철도 직결 2019년 예정)과 환승 체계를 구축하게 되면, 강남까지 원스톱으로 이동이 가능하다.

‘가정지구 대성베르힐’은 지하 1층~지상 25층, 12개동 규모에 △전용면적 75㎡ 217가구 △전용면적 80㎡ 59가구 △전용면적 84㎡ 591가구 △전용면적 99㎡ 280가구 등 총 1,147가구로 구성된다.

‘가정지구 대성베르힐’은 단지 내에 중앙잔디광장, 생태연못 등 테마별 공원을 조성하고, 골프연습장, 휘트니스센터, 도서관, 키즈카페 등 대단지 명품주거단지에 걸맞는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을 갖출 계획이다.

전세대 남향위주의 판상형 4-bay 설계를 도입하여, 채광과 통풍, 조망권을 극대화 했다.

내부는 대형팬트리와 드레스룸 등 넉넉한 수납공간을 확보하여 주부들의 마음까지 헤아렸다.

‘가정지구 대성베르힐’ 청라지구를 배후에 두고 있어 청라지구의 풍부한 생활인프라를 함께 누릴 수 있으며, 지구 동측에 위치한 약 3조원 규모의 루원시티가 2018년 말 완공을 목표로 사업 정상화에 돌입한 만큼 주변 여건이 크게 개선 될 것이라 평가된다.

여기에 단지 앞 도보 3분이내 가현초등학교, 가현중학교, 신현고등학교가 위치하고 있어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높은 호응이 예상된다.

또한 단지 서쪽으로는 근린공원이 근접해 있어 쾌적한 생활까지 누릴 수 있다.

분양관계자에 따르면 “가정택지지구내 첫 민간분양, 지하철2호선 가정오거리역(가칭), 서울지하철 7호선 석남역(가칭), 루원시티 개발 등 향후 개발호재 및 미래가치가 풍부하여 실수요자 및 투자자들의 관심이 아주 높다”고 분위기를 전했다.입주는 2017년 11월 예정이다. 견본주택은 인천광역시 서구 심곡동 129-27에 마련된다.

(분양문의 : 032-552-7800)

채기성기자
kdpress@cho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