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14 22:53 (일)
[새해 인터뷰] 최의순 인천시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상태바
[새해 인터뷰] 최의순 인천시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 김성배 기자
  • 승인 2024.02.07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인식개선과 스포츠메카도시 인천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최의순 인천시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2024년 설을 앞두고 올해 포부를 이같이 밝혔다.

최 사무처장은 "2023년 지난 한 해 우리 인천장애인체육회는 항저우 아시안패러게임을 비롯한 각종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다"면서 "제20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종합7위, 제17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종합5위, 제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종합14위로 마무리하며 인천을 대표해 장애인체육대회에 출전해 우리 시의 명예와 위상을 드높였다"고 말했다.

최 사무처장은 군·구 장애인체육회 설립 등을 역점 추진해 수요자 중심의 체육행정을 펼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최 사무처장은 "오는 4월에는 서북권장애인국민체육센터(서구 연희동 소재) 개관을 앞두고 있다"며 "서북권장애인국민체육센터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생활권 내에서 언제라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공스포츠 시설임과 동시에 지역주민들의 생활체육 참여 촉진 및 지역사회 교류를 증진할 수 있는 스포츠 가교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올해는 2014 인천아시아패럴림픽 10주년을 맞이하는 해다.

이에 인천시장애인체육회는 각종 국제대회 유치와 전국단위 개최 준비에 몰두하고 있다. 

인천시장애인체육회는 오는 8월 전국 발달장애인 스포츠 축제인 '제17회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전국하계대회'를 유치해 공감과 나눔의 장을 펼치겠다는 계획이다. 

최 사무처장은 "2024년은 국가스포츠정책위원회에서 발표한 스포츠진흥기본계획에 따라 장애와 비장애의 벽을 허물고, 장애유형과 정도를 고려해 수요자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고 스포츠를 통한 대국민 사회통합을 실천해 나가겠다"면서 "인천장애인체육가족 여러분, 장애인체육 발전을 위한 아낌없는 지지와 성원을 부탁드리며, 건강과 행복이 넘치는 한해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