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23 22:14 (화)
미추홀구, 세무서 신설 추진에 적극 나선다
상태바
미추홀구, 세무서 신설 추진에 적극 나선다
  • 백용찬 기자
  • 승인 2024.02.27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미추홀구는 구민과 사업자들의 국세 업무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세무서 신설 추진에 적극 나선다.

현재 구는 인구 40만 이상 인천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세무서가 없어 구민들은 동구에 소재한 인천세무서를 이용하고 있다. 

인천세무서가 담당하는 인구수와 사업자 수는 인천에 있는 6개 세무서 중 가장 많으며, 지난해 11월 기준 인천세무서 사업자는 13만 8693명으로 2022년 부평, 계양 세무서로 분리되기 이전의 북인천세무서의 사업자 수인 11만 495명보다 많은 수치다.

이 중 미추홀구 사업자의 비중은 6만 7456명으로 전체 사업자의 절반 가까이에 달한다.

이렇듯 인구와 사업자가 증가함에 따라 국세가 타구에 버금가는 규모임에도 불구하고 관할 세무서와의 접근성이 떨어져 많은 불편을 겪고 있어 구민들은 국세 행정 서비스의 공평한 권리에 대한 요구를 끊임없이 제기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