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14 22:53 (일)
하남시 기업 투자 유치 지원 위원회 출범
상태바
하남시 기업 투자 유치 지원 위원회 출범
  • 전건주 기자
  • 승인 2024.04.01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계획 수립 및 기업 육성시책 등 심의·의결

하남시가 전문성을 바탕으로 기업 투자 유치에 관한 중요 시책 방향을 제시하는 ‘기업 투자 유치 지원 위원회’를 지난달 29일 공식 출범했다.

위원회는 김교흥 부시장을 당연직 위원장으로, 16명의 민·관 기업 투자 유치 전문가로 구성됐다.

이들은 ▲기업 투자 유치 기본계획 수립 및 기업 투자 유치에 관한 중요 시책 ▲투자 유치 기업 선정 및 지원 ▲기업 지원 및 육성 시책 ▲기업 관련 단체 등의 재정적 지원 ▲우수 기업 선정 및 투자 유치 포상금 지급 등 심의·의결 업무를 수행한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위촉식에 이어 제1회 정기 회의를 열고 시의 기업 투자 유치 및 지원에 관한 조례와 투자 유치 정책, 인센티브 제도 등을 위원들과 공유했다.

시는 ‘기업하기 좋은 도시’조성을 목표로 기업 투자 유치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세부적으로 지난해 8월 기업 투자 유치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시에 투자하는 기업에 시설투자비, 교육 훈련비 등을 지원할 수 있도록 재정 인센티브를 시행하고 있다. 

또한 기업 유치센터를 신설해 각종 행정 처리에 있어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실례로 광고 업체인 성원애드피아의 경우 원스톱 서비스를 통해 30일 이상 필요한 기업 이전 행정처리가 15일로 단축되기도 했다.

시는 이같은 결과를 바탕으로 중견기업 서희건설과 PXG의 골프용품 생산·판매사인 카네·로저나인 R&D 센터,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유치 등의 성과를 거뒀다.

이현재 시장은 “앞으로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드는 다양한 정책적 아이디어로 우수한 기업을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