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18 21:31 (목)
한미경 진보당 화성시의원 후보, 택배노조 창립식에 함께 해!
상태바
한미경 진보당 화성시의원 후보, 택배노조 창립식에 함께 해!
  • 김세영 기자
  • 승인 2024.04.02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화성B지회 창립식, "진짜 민생은 우리 노동자들의 삶이다!"

한미경 진보당 화성시의원 보궐선거(화성시가 선거구) 후보는 1일 팔탄면 율암리 CJ화성B터미널에서 진행된 노조 창립식에 함께 해 "노동자가 일하기 좋은 도시가 서민 모두가 행복한 도시"라고 응원했다. 

오전 7시 이른 시간에 열린 창립식에도 불구하고 한미경 후보를 비롯하여 김형삼 민주노총 수원용인오산화성지부 의장, 박덕제 민주노총 화성시대표자회의 집행위원장, 박혜명 진보당 화성시위원회 사무국장 등이 함께 했다. 

한미경 후보는 "모두가 민생을 이야기하나, 진짜 민생은 노동자들의 삶에 있다. 노동자의 삶은 노동조합을 통하지 않고서는 그 향상이 거의 불가능하다. 오늘 창립식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응원한다"며, "어려운 과정을 겪어 다시 노조를 만들었다고 들었다. 진보정치도 마찬가지다. 어려운 과정을 두루 겪었으나 우리 모두가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응원했다. 

애초 CJ화성B터미널에서는 지난 2022년 노조가 한 차례 결성되었다. 

그러나 당시 파업을 겪으면서 대리점 소장의 손해배상 청구, 각종 민형사 소송으로 해산의 과정을 밟았다. 이후 여전한 사용자 측의 갑질에 맞서 다시 노동조합 설립을 진행하게 된 것이다. 

김형삼 의장은 "어려운 과정에서 다시 노동조합의 깃발을 당당하게 올린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연대의 마음을 전한다. 최소한의 인간적 존중을 받기 위해서도 노동조합으로 단단하게 뭉쳐야 한다"며, "노조만큼 중요한 것이 정치다. 채 열흘도 남지 않은 총선, 그리고 이곳 화성의 경우 시의원 보궐선거도 있는데, 똘똘 뭉쳐 노동자들의 단결력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이른 새벽, CJ화성B터미널에는 힘찬 연설과 구호, 그리고 노동가요가 울려퍼졌다. 

한편, 이번 보궐선거는 국민의힘 소속이었던 공영애 전 시의원이 총선 출마를 이유로 사퇴함에 따라 치러지게 되었다. 

한 후보는 화성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장, 화성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거버넌스 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고 현재 화성여성회 대표, 전국여성연대 대표, 화성민주시민교육네트워크 운영위원 등을 맡고 있다. 이번 선거에 ▲돌봄·교육·복지는 넉넉하게! ▲안전은 촘촘하게! ▲주민생활은 여유롭게! ▲교통은 똑똑하게! 등을 제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