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22 19:32 (수)
시흥시, 해양생태과학관 건립사업 순항… ‘공정률 80%’
상태바
시흥시, 해양생태과학관 건립사업 순항… ‘공정률 80%’
  • 박종갑 기자
  • 승인 2024.04.10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병택 시흥시장이 지난 8일 해양생태과학관 건립 현장을 방문해 현황을 점검하고있다.     (사진제공=시흥시)
임병택 시흥시장이 지난 8일 해양생태과학관 건립 현장을 방문해 현황을 점검하고있다.     (사진제공=시흥시)

시흥시는 글로벌 해양레저 거점으로의 위상을 높이고 해양 생태 가치를 한층 높여줄 해양생태과학관의 올해 개관을 목표로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정왕동 시화MTV 공공청사2 부지에 건립 중인 과학관은 2018년 12월 해양수산부로부터 국비 140억 원을 지원받아 총 32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과학관은 부지 면적 6040㎡에 건축 면적 7776㎡, 지상 3층, 지하 2층 규모로 조성될 예정으로, 전시실, 보호수조, 부검실, 세미나실 등이 마련된다.

시는 2022년 5월 본격적인 착공을 시작했으며, 오는 10월에 열릴 ‘시화호 30주년 기념행사’에 맞춰 시범운영을 시작하고, 12월에 정식으로 개관할 예정이다. 

이달 중으로 건축공사를 완료하고 전시공사에 착수할 예정으로, 전체 공정률은 현재 80% 정도다.

시는 과학관이 준공되면 수도권 인근 주민들의 해양생태계 보전에 대한 인식을 증진시키고, 해양생물 보호 및 생태 보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해양생태계 보전 및 이용을 위한 교육·홍보 시설과 해양생물의 전문 구조와 치료 및 해양동물구조센터의 역할을 맡으며, 지역사회의 환경보호 의식을 높이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과학관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

임병택 시장은 지난 8일 과학관 건립 현장을 방문해 “해양생태과학관은 향후 해양레저 클러스터와 연계해 수도권 해양 생태·레저관광을 활성화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사를 안전하게 마무리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