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22 20:31 (수)
시도 5호선 관음리~우산리 구간 보도 설치
상태바
시도 5호선 관음리~우산리 구간 보도 설치
  • 전건주 기자
  • 승인 2024.04.10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가 ‘천진암 성지’로 유명한 퇴촌면 관음리와 우산리 일대의 보행 환경을 크게 개선한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시는 내년 말까지 관음2교부터 천진암 성지를 잇는 4.8㎞ 구간에 100억 원 규모의 시도 5호선(관음리~우산리) 보도 설치사업을 추진한다.

관음2교~관음3교~관음5교(L= 1.3㎞)까지 이어지는 1구간은 올해 완료되며, 관음5교~우산5교(L =0.7㎞) 2구간과 우산5교~우산3교~우산2교~우산1교~천진암 성지(L=2.8㎞) 3구간은 올해 토지 보상을 마치고 내년 착공해 연말까지 보도 설치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퇴촌면 관음리와 우산리는 천혜의 자연 환경이 원형을 유지하고 있어 공기가 맑고 깨끗한 지역으로, 여름철에는 무더위에 지친 행락객들이 우산천을 찾고, 한국 천주교의 발상지인 천진암 성지가 위치해 성지순례객들이 줄을 잇는 지역이다.

그러나 많은 방문객에도 불구하고 보도가 없던 탓에 지역주민, 행락객, 성지순례객 모두 불편을 겪어왔으며 안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는 지역이기도 하다.

시 관계자는 “이번 보도 설치사업을 통해 각종 불편사항과 안전 문제가 일시에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사업이 계획대로 완료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