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30 21:31 (목)
광주시 ‘2026~2027 경기도 종합 체육대회’ 유치
상태바
광주시 ‘2026~2027 경기도 종합 체육대회’ 유치
  • 전건주 기자
  • 승인 2024.04.18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 2만 명 선수단·관람객 방문
방세환 광주시장이 지난 2월 4일 ‘2026 경기도 종합 체육대회’ 유치를 기원하며 시민 및 관계자들과 플래카드를 들고 있다.  (사진제공=광주시)
방세환 광주시장이 지난 2월 4일 ‘2026 경기도 종합 체육대회’ 유치를 기원하며 시민 및 관계자들과 플래카드를 들고 있다.  (사진제공=광주시)

광주시가 ‘2026~2027 경기도 종합 체육대회’개최지로 최종 확정됐다.

시는 123만 인구의 수원시와 경합을 벌인 끝에 수원을 제치고 광주 최초로 도 종합 체육대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2026 경기도 체육대회’와 ‘2027 경기도 생활 대축전’이 광주에서 열리며 연 2만 명 이상의 선수단과 관람객이 방문하게 된다.

그동안 각종 규제에 갇혀 50년간 희생해 온 41만 광주시민과 한마음 한뜻으로 이뤄낸 결과인 만큼 더욱 값지다.

특히, 현장 실사 보고회와 도 체육 진흥 협의회 발표 모두 방세환 시장이 직접 프레젠테이션 발표자로 나서 그간의 노력과 준비 상황, 개최 계획, 시민들의 염원 등을 이야기하며 강하게 호소했다.

시는 광주 종합 운동장을 비롯해 각종 공공 체육시설을 새롭게 정비하고 확충해 나가고 있으며, 도 꿈나무 축구대회 등 각종 스포츠대회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철저히 준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경기도 종합 체육대회 유치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고, 그 결과를 통해 지역 스포츠의 발전과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