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6-19 11:02 (수)
성남시 등록 장애인 ‘버스 요금’ 지원
상태바
성남시 등록 장애인 ‘버스 요금’ 지원
  • 전건주 기자
  • 승인 2024.05.21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 이르면 오는 10월부터 장애인에 분기별 최대 5만 7500원씩, 연간 최대 23만 원의 ‘버스 요금’을 지원하는 사업을 편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해 8월 보건복지부와 사회 보장 제도 신설에 관한 협의를 마치고, 올해 5월 13일 ‘장애인 자립 생활 지원 조례’에 관련 조항을 신설해 사업 시행 근거를 마련했다.

이와 함께 다음 달 추가 경정 예산 편성을 통해 올해 사업비 4억 6300만 원을 확보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은 성남에 주민등록을 둔 등록 장애인 3만 5799명이다. 

다만 ‘70세 이상 어르신 대상 연간 최대 23만 원 버스 요금 지원사업’혜택을 받는 장애인은 중복으로 지원하지 않는다.

시는 대상자가 성남지역을 경유하는 시내·마을·광역버스를 이용하면 분기별 최대 지원금 5만 7500원 내에서 결제된 요금만큼 버스비를 지원한다. 

지원을 받으려면 10월 이후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등을 통해 ‘장애인 선불형 교통카드’를 신청해야 한다.

시는 해당 카드로 결제한 버스 이용 요금을 3개월 단위로 정산해 대상자 계좌로 지급한다. 

시 관계자는 “정부 정책에 따라 그동안 장애인은 지하철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었지만 시내버스나 마을버스 등은 유료로 이용해야 했다”며, “장애인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민선 8기 공약사업의 하나로 관련 조례에 버스 요금 지원 조항을 신설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경기도 버스 요금은 카드 기준으로 시내버스 1450원, 마을버스 1350원, 광역버스 28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