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23 22:14 (화)
옹진군, 전 국민 여객선 동일요금제 지원사업
상태바
옹진군, 전 국민 여객선 동일요금제 지원사업
  • 오명철 기자
  • 승인 2024.02.27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부터 연평면 시범운영 추진

인천 옹진군은 전 국민이 저렴한 요금으로 여객선을 이용할 수 있는 ‘전 국민 여객선 동일요금제 지원 사업’을 다음 달 1일부터 인천-연평 항로를 대상으로 시범운영 한다고 밝혔다.

현재 여객선은 ‘대중교통의 육성 및 이용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대중교통으로 지정돼 있음에도 육상 대중교통 수단(버스, 지하철) 대비 운임 부담이 커 섬 접근성이 제한되고 이로 인해 섬 지역의 경기가 침체되고 이것이 인구감소로 이어지는 악순환이 발생하고 있다.

군은 이를 해결하고자 섬을 1박 이상 일정으로 방문하는 전 국민이 부담 없이 여객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 해 섬 접근성을 개선하고 이를 통해 방문객 증가와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인구 증가를 유도할 계획이다.

전 국민 여객선 동일요금제 지원 사업은 우선 연평면을 대상으로 다음 달 1일 부터 올해 예산 소진 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연평면을 1박 이상 5박 이내로 방문할 경우 여객선 요금을 80% 할인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