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18 21:31 (목)
용인문화재단, 대한민국연극제 유치기념
상태바
용인문화재단, 대한민국연극제 유치기념
  • 박금용 기자
  • 승인 2024.03.06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작오페라 ‘춘향전’ 공연 개최

용인문화재단은 오는 9일 용인시평생학습관 큰어울마당에서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유치 기념으로 창작오페라 ‘춘향전’을 개최한다.

용인에서 첫 선을 보일 창작오페라 ‘춘향전’은 지난해 10월 서울시민간축제지원 육성사업 ‘한국창작오페라페스티벌’에 선정돼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초연한 작품으로, 제16회 대한민국오페라대상 창작오페라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공연은 한국적인 정서가 깊이 묻어나는 친근한 사랑 이야기를 ‘온누리엔 봄 빛’, ‘달아 달아 밝은 달’, ‘사랑가’ 등의 다양한 음악과 화려한 무대연출, 아름다운 의상을 통해 관객들의 공감을 끌어내며 소통할 예정이다.

용인을 대표하는 코리안오페라단의 정나리 단장이 예술총감독을 맡고 대한민국 오페라 대상 ‘클래식타임즈상’을 수상한 소프라노 김해리가 춘향 역을, 독일 오페라하우스의 전속가수 테너 김태형이 이몽룡 역을 맡아 청순하고 순수한 사랑을 아름답게 표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