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27 20:37 (월)
안산시 '제조 공정 혁신 기술사업화' 지원
상태바
안산시 '제조 공정 혁신 기술사업화' 지원
  • 채기성 기자
  • 승인 2024.03.18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 내 안산 소재 중소‧중견기업의 사업화 역량 강화를 위해 ‘제조 공정 혁신 기술사업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시와 시흥시, 7개 기관(▲한국공학대학교 ▲경기테크노파크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전자기술연구원 ▲시흥산업진흥원 ▲경기산학융합원 ▲한국생산성본부)의 참여를 통해 선정된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 공모사업인 ‘2023 공정 혁신 시뮬레이션센터 구축 및 운영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시는 해당 사업을 통해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 내 안산 소재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가상 시뮬레이션 이후 시제품 제작 지원 ▲기술사업화 및 인증 컨설팅을 제공하는 ‘기업 특화 지원’ ▲기업 부설 연구소 또는 연구 개발 전담 부서 설립 전략 방안을 제시해 주는 ‘연구 역량 강화 지원’ ▲제조 공정의 첨단화를 위한 ‘스마트 팩토리 지원’ ▲정부‧지자체 공모사업 참여를 지원하는 ‘공정 혁신 R&D 지원’ 등 기업의 사업화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분야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사업 대상은 기술사업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반월시화산단 내 안산 소재 중소·중견기업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오는 29일까지 모집한다.

이민근 시장은 “반월시화산단은 40년 전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산업단지로 조성됐으나, 현재 제조 공정의 노후화와 인력난 등으로 대외 경쟁력이 급속도로 약화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산업단지의 혁신을 위해 안산시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