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23 21:01 (목)
인천 남동구 인도네시아 시장 개척단 ‘성과’
상태바
인천 남동구 인도네시아 시장 개척단 ‘성과’
  • 김성배 기자
  • 승인 2024.03.25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일 자카르타 쉐라톤 그랜드 간다리아 호텔에서 ‘남동구 인도네시아 수출 상담회’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
지난 20일 자카르타 쉐라톤 그랜드 간다리아 호텔에서 ‘남동구 인도네시아 수출 상담회’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

인천 남동구 인도네시아 시장 개척단이 1186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성과를 거두며 현지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지난 20일 자카르타 쉐라톤 그랜드 간다리아 호텔에서 구의 우수 기업 15개사와 현지 바이어 41개 사가 참가한 가운데 ‘남동구 인도네시아 수출 상담회’가 열렸다.

앞서 구는 지역 내 기업의 해외 시장 판로 개척을 위해 앞서 19일 인도네시아 현지로 시장 개척단을 파견했다.

파견 기간 나이프코리아㈜를 포함한 15개의 참가 기업들은 수출 상담회 92건, 현지 바이어사 개별 방문 11건 등 총 103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기업 간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6건 등 판로 개척을 위한 적극적인 공략에 나섰다.

전체 수출 상담 규모는 1186만 달러로, 이 가운데 향후 거래가 유력할 것으로 예상되는 금액은 262만 달러다.

특히, 라마단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수출 상담회 이후 개별 심층 상담을 이어갈 것을 요청할 정도로 바이어들의 반응이 뜨거웠으며, 가까운 시일 내 현지 공장 방문 초청을 희망하는 등 즉각적인 반응도 나왔다.

이번 시장 개척단에 동행한 박종효 구청장도 상담회 내내 참가 기업들을 격려하고, 현지 기업 방문에도 동행해 지역 기업의 신뢰도를 높이는 데 힘을 쏟았다. 

아울러 인도네시아 대사관을 방문해 지역 기업과 남동산단을 소개하는 동시에 앞으로도 인도네시아와의 적극적인 교류 활성화를 위해 구와 인도네시아 대도시인 마카사르시와의 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박 구청장은 “기업인들과 한인사회 통역분들의 열정을 보고 많은 감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기업들에게 바이어, 즉 사람의 마음을 얻어 교류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