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내내 생활체육 활기찬 인천 만든다”

강인덕 상임부회장, 스포츠 컨설팅 등 체계적 훈련 포부 김성배 기자l승인2018.01.10 21:4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강인덕 인천시체육회 상임부회장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인천체육을 만들겠습니다.”

인천시체육회 강인덕 상임부회장은 10일 기자간담회에서 이 같이 밝히고, 인천시민에게 더 큰 희망과 자부심을 안겨주는 인천체육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 부회장은 “2017년은 300만 인천시대를 맞아 인천체육이 새로운 위상을 정립하고 한층 더 도약할 수 발판을 마련한 한해였다”며 “통합체육회 3년차인 2018년 새해에는 지난해 성과를 바탕으로 인천시민의 삶속으로 한 걸음 더 가까이 다가가고, 인천시민에게 더 큰 희망과 자부심을 안겨주는 인천체육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 부회장은 지난해 성과로 ▲제98회 전국체육대회 광역시 1위 달성 ▲인천스포츠과학센터 건립 ▲통합체육회 조직의 안정화 실현 ▲클럽리그, 줌마탐험대 등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시도 등을 꼽았다.
강 부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전국체육대회와 관련 예산이 안정적으로 확보된 만큼, 선수들 육성관리를 과학적이고 체계적으로 준비해 나갈 방침이다.

우선, 인천스포츠과학센터에서 실시한 경기력향상프로그램을 통해 전문적인 운동처방검사 및 스포츠 컨설팅을 실시하고, 과학적인 데이터를 통해 효율적인 훈련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강 부회장은 평창동계올림픽과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인천연고 국가대표 선수들이 멋진 경기로 국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안겨줄 수 있도록 뒷받침하고, 오는 9월 14일부터 16일까지 인천에서 열리는 제17회 세계선수권대회가 성공적으로 준비되고 개최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방침이다.

강 부회장은 또 인천시민이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생활체육 환경을 조성하고, 인천체육의 토대인 생활체육을 굳건히 다지겠다는 목표이다.

강 부회장은 “생활체육대회가 1년 내내 쉼 없이 펼쳐지는 생활체육도시 인천을 만드는데 주력하겠다”며 “이를 위해 지난해 처음 시작한 ‘인천사랑 클럽리그’의 대회기간을 늘리는 등 규모를 확대하고, 시민대화합한마당, 신나는 주말생활체육학교, 어르신·다문화가족체육대호, 클럽대항 청소년 생활체육대회, 줌마탐험대 등이 알차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체육시설에 대해 “시민들의 체육시설이용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시민중심 서비스를 극대화하고, 특히 시민들이 마음 놓고 편안하게 체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시스템을 확립하는데 각별히 신경 쓰겠다”고 덧붙였다.

강 부회장은 “인천체육인들과 함께 역사적인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계최를 응원하면서, 올해는 우리 인천에서도 세계검도선수권대회, 인천아시아크리켓선수권대회를 비롯한 크고 작은 스포츠대회가 많이 열리는 만큼 인천시민들이 스포츠의 매력에 푹 빠지는 한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배 기자  presskd@hanmail.net
<저작권자 © 경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로 27번길 53 2층  |  대표전화 : 032) 556-2114  |  팩스 : 032) 876-8450  |   등록번호 : 인천 아-00009
등록일자 : 2017년 1월17일  |  발행인·편집인 : 신근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근하
Copyright © 2018 경도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