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1-14 18:18 (목)
“가을날 토요일, 풍성한 문화공연 즐기세요”
상태바
“가을날 토요일, 풍성한 문화공연 즐기세요”
  • 김성배 기자
  • 승인 2019.11.07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공연 프로젝트 ‘소소응감’·화요낭독회 ‘살롱 더 플레이’

인천문화재단이 운영하는 도화동 인천공연예술연습공간 대연습실에서 두 개의 공연이 열린다.

오는 16일 ‘소소응감’을, 23일 ‘살롱 더 플레이’를 각각 공연한다.

좋은 공연을 시민이 보다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된 ‘소소응감’에서는 지역을 막론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젊은 예술가 두 팀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인천 출신의 신진 예술가 박효진은 가야금과 양금, 소리를 통해 작곡한 곡들을 하나씩 소개할 예정이며 현대무용 단체 고블린파티는 춤비평가협회 베스트 작품상을 수상한 ‘옛날 옛적에’를 인천 시민에게 선보인다. 익숙한 옛날이야기의 신명나는 해체를 통해 웃음과 풍자가 있는 춤판을 벌인다.

‘살롱더플레이’는 지난 9월부터 진행해왔던 시민대상 희곡낭독 프로그램 ‘화요낭독회’의 결과 발표 낭독공연이다.

15명의 시민들이 이주희 연출의 지휘 아래 배우로 분한다.

직접 쓴 1인극 대본을 낭독하기도 하고, 해설자로 나서기도 한다.

해당 공연을 마지막으로 낭독회의 전 과정을 수료하게 된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2주간의 다채로운 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인천시민들이 보다 쉽고 가깝게 한국음악과 무용, 연극을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부담 없이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계속 넓혀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예술인들의 연습실로 사용되는 기존 공간이 공연장으로 탈바꿈한 모습을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2개의 공연 관람료는 전석 무료이며, 예약 안내는 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 정보 및 기타사항 안내]
1. 소소응감
 - 공연일시: 2019년 11월 16일  오후 4시
 - 공연장소: 인천공연예술연습공간 대연습실
 - 공 연 팀: 고블린파티, 박효진

2. 살롱 더 플레이
 - 공연일시: 2019년 11월 23일 오후 5시
 - 공연장소: 인천공연예술연습공간 대연습실
 - 연    출: 이주희 연출
 - 출연배우: 화요낭독회 참여자 시민배우 15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