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4-01 22:48 (수)
미추홀구,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상황관리 계속
상태바
미추홀구,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상황관리 계속
  • 채기성 기자
  • 승인 2020.02.24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미추홀구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가 증가함에 따라 지역사회 유입 차단과 사전 예방을 위해 분야별 대응을 강화하기로 했다.

미추홀구보건소는 일반 진료 업무를 잠정 중단하기로 했고, 대학교 주변 방역소독도 마쳤다.

구는 24일 오전 긴급 화상회의를 열고 종합대책을 논의했다.

구는 미추홀구보건소가 하고 있던 일반내과진료, 구강예방진료, 예방접종, 기숙사용건강진단서, 면허용건강진단서, 채용건강진단서 등 일반 의료기관에서 가능한 일반진료, 건강검진 등을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보건소 선별진료소 업무 폭증에 대비한 조치다.

다만, 국가결핵검진사업과 의료기관에서 실시하지 않는 건강진단결과서와 검진을 마친 서류(재)발급, 의약무·소독·인허가 등 행정업무는 정상 처리되며 노인폐렴접종과 BCG접종은 가능하다.

한편, 개강시기가 다가오며 중국인 유학생 유입 등이 우려되던 대학 주변에 방역 소독도 강화했다.

인하대학교와 인하공전, 청운대에 지난 22, 23일 대학교 교정 건물과 4개 기숙사 시설의 외벽 및 출입구에 대한 방역 소독을 일제히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