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8-14 14:39 (금)
부천-부평-영등포, 문화1호선 만든다
상태바
부천-부평-영등포, 문화1호선 만든다
  • 김광수 기자
  • 승인 2020.07.23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 문화도시 조성 지원
(왼쪽부터) 이영훈 부평구문화재단 대표이사, 손경년 부천문화재단 대표이사, 강원재 영등포문화재단 대표이사
(왼쪽부터) 이영훈 부평구문화재단 대표이사, 손경년 부천문화재단 대표이사, 강원재 영등포문화재단 대표이사

제1호 법정문화도시 부천이 부평, 영등포와 함께 문화1호선을 만든다.

부천문화재단은 지난 21일부평구문화재단, 영등포문화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세 기관의 협력을 통해 경인선(1호선)을 ‘문화1호선’으로 조성하는 도시교류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 기관은 협약을 통해 ▲도시 구성원의 문화권리 증진 협력 ▲문화도시 공동 이슈 발굴 및 담론 강화 ▲공동프로젝트 기획 운영 ▲문화자원 공유 및 활용 협력 ▲상호 교류 협력 기반 마련 등 공동 협력할 예정이다.

재단은 이번 1호선 협약을 계기로 도시 간 협력 노선을 확장해 나가고 문화적 성장을 촉진하는 사업들을 발굴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부천시는 지난해 말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첫 번째 법정문화도시로 선정됐다.

부평구는 현재 문화도시 전 단계인 예비문화도시이며, 영등포는 예비문화도시를 준비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등 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