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4-14 22:53 (일)
주택 태양광 설치사업 ‘도비 34억 원’ 투입
상태바
주택 태양광 설치사업 ‘도비 34억 원’ 투입
  • 김창석 기자
  • 승인 2024.04.03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정부 예산 삭감으로 줄어든 ‘주택 태양광 설치 지원사업’에 도비 34억 원을 추가 투입한다. 

국비 지원이 줄어들면서 단독주택 태양광 설치 규모가 감소할 위기였지만, 도의 지원으로 설치 규모가 지난해보다 소폭 증가했다.

도는 탄소 중립과 재생 에너지 확대를 위해 올해 단독주택(다가구 포함) 2679가구를 대상으로 주택 태양광(3kW) 설치를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확대 지원하는 1267가구는 전체 태양광 설치비의 50%를 도가, 20%를 시·군이, 30%를 주택 주가 부담하면 된다. 

예를 들어 경기도민이 주택 태양광을 설치하면 도 보조금과 시·군 보조금을 제외한 30% 수준인 159만 7000원의 비용만으로 주택 태양광을 설치할 수 있다.

도가 주택 태양광 설치 지원을 확대한 이유는 국비 지원이 지난해 대비 54% 줄었기 때문이다.

문제는 국비 지원이 줄어들면서 지원 대상 수가 줄었다는 데 있다. 

지난해 주택 태양광 지원을 받은 도의 가구 수는 총 2535가구였으나, 올해는 1412가구로 55% 이상 줄었다.

김연지 에너지산업과장은 “올해는 지난해보다 5.7% 정도 늘어난 2679가구에 태양광 설치 지원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