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30 21:31 (목)
가평군, 20억 규모 대규모 경기도 공모사업 확정
상태바
가평군, 20억 규모 대규모 경기도 공모사업 확정
  • 한광호 기자
  • 승인 2024.04.10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올해 문화·예술 분야 대규모 경기도 공모사업에 확정돼 사업비 21억 5000만 원을 지원받는 등 문화도시조성 사업추진에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군은 최근 경기도 영상미디어센터 조성 사업공모에 선정돼 내년 상반기까지 도비 14억 원 등 총 사업비 28억 원을 들여 자라섬 수상레포츠센터 내에 본 시설을 설치한다고 밝혔다.

또 경기도에서 처음으로 주관하는 대형 음악 축제인 ‘2024 경기 모아 뮤직 페스티벌’ 공모사업에도 최종적으로 이름을 올려 도비 7억 5000만 원을 확보한 가운데 축제는 오는 6월 가평 자라섬에서 10여억 원 규모의 대규모 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센터는 자라섬 인근 수상레포츠센터 1층(524㎡)에 조성된다. 

이곳에는 영상·라디오 스튜디오, VR 체험실 등 미디어 관련 시설로 꾸며진다.

군은 이러한 시설 등을 활용, 콘텐츠 기획·제작 교육프로그램 등을 단계적으로 진행해 미디어 산업을 이끌 영상 전문 인재를 발굴·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미디어 콘텐츠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공간과 장비를 대여하는 등 콘텐츠를 제작 함에 있어 부족함이 없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센터가 들어서면 지역주민들의 미디어 활용 능력 강화 및 영상문화 활성화 등과 군의 특화된 콘텐츠 생산 및 유통을 통한 새로운 산업기반이 마련될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운영 인력의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영상미디어를 통한 세대 통합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와 함께 경기도민 화합 대형공연으로 5시간가량 진행될 예정인 경기 뮤직 페스티벌은 현재 축제 일정 등을 마련하고 있으며, 6월 자라섬에서 준비된 타 프로그램과 동시 진행돼 효과가 배가될 것으로 기대된다.

뮤직 페스티벌 개최지 선정은 음악공연 지역 플랫폼과 축제 경험이 많은 점 등이 부각 되고 가평 대표 콘텐츠로 한 해 40만 명이 찾고 있는 자라섬과 음악을 주제로 한 복합문화공간인 음악역1939 등이 높이 평가됐다고 군은 설명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대형 공모사업 선정은 가평군이 추구하는 음악·문화도시로서의 준비된 모습을 보여 준 결과”라며, “대한민국과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인 음악과 문화도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올해 ‘대한민국 문화도시’ 공모에 도전할 계획이었으나 사업이 종료됨에 따라 그간 추진해 온 다양한 사업을 더욱 야심 차게 추진해 음악 도시 가평의 이미지를 한층 더 높이고 향후 재추진되는 문화도시 공모사업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