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5-30 21:31 (목)
대한민국 문화도시 지정 ‘시동’ 
상태바
대한민국 문화도시 지정 ‘시동’ 
  • 박금용 기자
  • 승인 2024.04.18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지역 ‘심층 컨설팅’ 진행

안성시가 지난 17일 문화체육관광부, 지역문화진흥원, 경기도와 함께 ‘대한민국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위한 심층 컨설팅을 가졌다.

이날 심층 컨설팅에는 컨설팅단을 비롯해 대한민국 문화도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조성계획 및 예비사업 추진계획 요약 발표 ▲주요 사업 현장 실사 ▲심층 컨설팅 회의 순으로 실시됐다.

안성 문화도시의 거점 공간인 안성맞춤랜드에서 포문을 연 이번 컨설팅은 ▲지역주민 참여형 공동체 마켓인 목금토 크래프트 공방 ▲청년 예술가 육성을 지원하는 청년 작가 스튜디오 ▲앵커사업인 안성 문화장 페스타가 펼쳐지는 잔디 광장 ▲남사당 놀이패의 상설 공연이 진행되는 남사당 공연장과 같이 주요 사업 예정지에서 현장 실사가 이뤄졌다.

특히, 시의 추진계획과 현장을 면밀히 검토한 뒤 ‘대한민국 문화도시 추진 전략 및 지정 가이드 라인’에 따른 최종 심층 컨설팅을 진행했다.

김보라 시장은 “안성시는 조선 3대 시장 중 하나인 안성장과 남사당 놀이 등 지역의 고유하고 독창적인 이야기와 문화예술 콘텐츠가 풍부한 도시”라며, “해당 컨설팅 내용을 바탕으로 안성시가 대한민국 문화도시로 최종 지정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앞으로 시는 대한민국 문화도시 최종 승인을 위해 ‘장인 문화 유통을 통해 삶의 쉼을 실현하는 안성 문화장’을 비전으로 5개 분야 10개의 예비 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