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6-13 21:16 (목)
연수구, 봉재산서 ‘연수구화’ 진달래 심기 행사
상태바
연수구, 봉재산서 ‘연수구화’ 진달래 심기 행사
  • 백용찬 기자
  • 승인 2024.04.22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연수구가 지난 19일 봉재산 동춘터널 상부에서 연수구화인 진달래의 상징성을 알리고 쾌적한 산림환경 조성을 위해 ‘2024 진달래 나무 심기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나무 심기는 진달래를 구민들이 생활권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지속해서 심고 관리해 연수구화의 개체수를 늘리자는 취지로 민·관이 함께 마련한 자리다. 

이날 지역주민, 자원봉사자 등과 함께 이재호 구청장, 연수구의회 의원, 구 관계 공무원 등 150명이 봉재산 빈 곳에 진달래 1000여 그루를 직접 심었다.

참여자들은 진달래 나무 심기와 함께 산불 위험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산림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봉재산 일대에서 ‘산불 예방 캠페인’도 함께 진행했다.

구는 이번 나무 심기와 별개로 봉재산 일대에 모두 1만 그루의 진달래를 추가로 심어 지속적인 생육을 위한 관리를 통해 연수구화 진달래의 개체수를 늘려 나갈 계획이다.

현재 구에는 청량산, 문학산, 봉재산 등에 21만 그루의 진달래가 분포돼 있고 구는 2026년까지 19만 그루를 추가로 심어 연수구화로서의 상징성을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진달래는 자연 발아와 생육 수량 등에 비해 자연 고사, 훼손 등으로 인한 개체수 감소가 이어지고 있어 나무 심기와 함께 활착률을 높이기 위한 공사 등을 함께 진행해야 한다. 

이 구청장은 “진달래는 생육 특성상 산림 내에 자생·분포해 생활권에서 접하기가 쉽지 않은 나무”라며, “구화로서 구민들과 친근해질 수 있도록 생활권 주변에 추가로 심고 관리해 연수구화로의 개체수와 상징성을 확대해 나가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